옷장정리 벼룩합니다(대부분 만원이하)

안녕하세요! 겨울옷들... 하지만 이제는 입지 못하는 옷들에게 새 주인님을 찾아주려고 들고나와 보았습니다..
말랐을 때 입던 옷이라서 이제 정말 못 입을 거 같아서요 ㅎㅎㅎ 그리고 정말 제게 안 어울리는 민트색이라서 팔려고 내놓은 것도 있어요^^;;;;;;;

옷은 전반적으로 55사이즈이지만 66까지 가능한 옷도 있습니다.
배송료는 3천원 더해주시면 되구요, 추가 금액은 제가 부담하겠습니다.

새 상품이 아닌 벼룩이니 사용감이 있고 교환, 환불은 어렵지만, 그만큼 가격은 저렴하게 내 놓으니 한번만 봐 주세요^^



1. 금색 꽃무늬 플레어 스커트 (8천원)


결혼식 하객룩으로 입었던 꽃무늬 스커트입니다. 길이도 짧은편은 아니고, 무릎 바로 위 정도 기장입니다.
사진이 왜 돌아가는 지 모르겠어요 ㅠㅠ

검은 바탕에 금사로 무늬가 들어가 있어서 고급지고 예뻐요. 허리도 단디 쪼여주고요. 소재는 톡톡하니 힘 있는 소재라서 치마폭이 풍성하게 올라옵니다.
모리스커밍홈이라는 브랜드 인터넷쇼핑으로 샀습니다. 55사이즈 추천드립니다. 저는 이제 66이라 못입을 것 같아요.





2. 미센스 정장 원피스(10,000원)


이것 또한 봄에 하객룩으로 입었던 거예요.


검정 스커트에 포인트로 레이스(?)가 붙어 있어서 심심하지 않고 예쁩니다. 살 찌기 전에도 아끼느라 잘 못 입었는데 아끼다가 후회하네요.ㅠㅠ 55사이즈입니다.




3. 카파 후드 저지(3000원)



이건 그냥 다른 것 구매하시는 분께서 집에서 편안히 입으시라고 올려봅니다. 지금의 제게는 팔뚝이 낑기네요... 55사이즈입니다.




4. 로엠 울 80% 점퍼원피스(10000원)


따뜻한 색감의 밝은 브라운 울 점퍼원피스입니다. 저는 빨간 블라우스와 함께 겹쳐 입거나, 폴라와 레이어드해서 입었어요. 66사이즈까지 가능하기는 한데 제가 입으니 곰처럼 되어버려서 예쁘게 입어주실 분께 보냅니다. 55~55반 추천드립니다.




5. 민트색 트렌치(9000원)


민트색 참 좋아하는데요... 제 얼굴에 안 맞아요...ㅜㅜ 진짜 좋아하는데...ㅠㅠ 사 두고 옷장에만 걸어두고 눈보신만 열심히 해서 사용감이 있지만 실착은 두 번..? 세 번?? 민트색 잘 어울리시는 분께서 데려가 주세요..ㅜㅜ 55~55반 추천합니다.




6. 올리브데올리브 케이프코트(7만원)
이건 2주동안 앓다가 샀던.... 애증의 코트입니다.


사진이 비둘기색처럼 나왔는데요, 약간 하늘빛나는 회색입니다. 그러므로 제게는 정말 안 어울리는 색깔입니다.


팔 부분에 똑딱단추도 있고, 다리살 빼서 각선미 만들고 검스에 부츠 신고 양갓집 규수처럼 다니고 싶었는데 핵실패네요. 진짜 제 톤이랑 너무 안 맞아서 울고 싶었어요.





소재는 참고하시도록 택 찍어두었습니다.
55~66 모두 가능해요. 일단 망토형이라서 헐렁합니다. 이건 딱 한 번 입고 나갔습니다 ㅜㅠㅜ



구매의사 있으신 분께서는 비덧으로 연락처 남겨주시면 연락드리겠습니다.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!!






덧글

  • 2018/02/13 11:44 # 비공개

    비공개 덧글입니다.
  • 저스티 2018/02/15 09:22 #

    2번 판매완료되었습니다
  • 2018/02/13 13:55 # 비공개

    비공개 덧글입니다.
  • 2018/02/13 14:17 # 비공개

    비공개 답글입니다.
  • 2018/02/15 01:10 # 비공개

    비공개 덧글입니다.
  • 2018/02/15 11:05 # 비공개

    비공개 답글입니다.
  • 저스티 2018/02/20 08:06 #

    1번 판매완료입니다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